• 최종편집 2024-03-03(일)
 

바쁘게 돌아가는 도심 한편퇴비 냄새가 물씬 풍기는 정겨운 공간이 있다이곳에선 텃밭 하나만 있으면 누구나 농부가 될 수 있다사람과 자연이 함께 어우러지는 곳, ‘흥덕 나눔 텃밭에 다녀왔다.

 

20230719144719_ebkkfhrk.jpg

 

20230719144737_khbtgvho.jpg

 

20230719145055_trtladqe.jpg

 

20230719145111_nvocdkhp.jpg

 

20230719145121_iuompzrx.jpg

 

20230719145308_vyubdfrw.png

 

20230719145416_wqbakimn.jpg

 

20230719145424_deyiexqs.jpg

 

20230719145535_ocheptqn.png

 

20230719145555_rzaihkwp.jpg

 

20230719145604_vtafrifw.jpg

 

20230719145647_lzfcsnuq.png

 

20230719145710_mxnvcunc.png

 

20230721161416_qlmxzasw.png

 

20230721161352_ghbgfuvo.png

 

001, 002) 밭에서 실컷 땀 흘린 후 새참이 빠지면 섭섭하다나눔 텃밭에서 직접 재배한 쑥으로 만든 쑥전과 나물무침.

003) 앙증맞은 메타세쿼이아 열매로 만든 반지

004) 딸기 모종을 심어 직접 재배할 수 있도록 만든 ‘딸기 모종 캠핑카

005) 텃밭 보급소는 지역 중학교와 유치원에서 즐겨 찾는 생태학습장이다.

006) 버려진 목재를 잘라 만든 깜찍한 팻말

 

 

포토그래퍼윤동길

 

태그

BEST 뉴스

전체댓글 0

  • 33717
비밀번호 :
메일보내기닫기
기사제목
흥덕 나눔 텃밭, 흙에서 얻은 행복
보내는 분 이메일
받는 분 이메일